본문 바로가기
정보 LIFE

일본 지폐 인물 | 2024년 발행 예정 일본 신권 지폐 인물 정리

by 라이프 채널 2023. 5. 20.

일본이 20년만에 신권을 발행합니다. 

일본은 위조 방지 등의 이유로 정기적으로 새 화폐를 발행하는데, 현재 유통되고 있는 1만엔, 5천엔, 1천엔권 지폐는 2022년 9월 부로 이미 생산을 종료하였고 지폐 인물을 모두 새로 선정하여 2024년 상반기 부터 새로운 지폐를 유통할 예정입니다(2024년 7월로 발행시기가 정해졌습니다).

일본 새 화폐 인물들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일본 새 지폐 인물 선정

일본에서는 2019년 지폐 재인쇄 계획 및 선정된 지폐 인물을 공개하였습니다.

일본 재무성에서 밝힌 지폐 인물의 선정 기준은 다음과 같습니다.

① 위조방지의 관점에서 가급적 정밀한 초상화를 입수할 수 있을 것
② 지폐에 어울리는 품격있는 초상화일 것
③ 초상화의 인물이 국민 각층에 널리 알려져 있고 메이지 시대 이후의 인물일 것


드물게 볼 수 있는 2천엔권 지폐는 오키나와에서 열린 G7 정상회의를 기념하여 2000년 7월에 발행된 것으로, 앞면에 오키나와의 슈레이몬이 인쇄되어 있는데, 현재는 발행되지 않고 있으며 새 지폐 발행 계획에도 2천엔권은 포함되어 있지 않습니다.

 

1만엔권_시부사와 에이이치

1만엔권 인물은 그동안 수차례 지폐 인물로 언급되었던 일본 금융의 아버지 시부사와 에이이치(澁澤榮一, 1980~1931)입니다.

시부사와 에이이치는 사이타마 현 출신의 일본 메이지 시대와 다이쇼 시대 초기의 대장성(재무부) 관료이자 사업가, 교육자입니다.

에도 막부 말기에 농민으로 태어나 사무라이 신분인 막신이 되었으며, 이후 메이저 정부의 대장성에서 관직을 맡아 다양한 재정정책을 집행하였습니다.

사임이후에는 사업가로 변모하여 1873년 제일국립은행(現 미즈호 은행)을 설립하여 초대 총재가 되었습니다. 

은행 설립이외에도 도쿄가스, 도쿄해상화재보험, 도큐 전철, 도쿄증권거래소, 기린맥주, 대일본 제당 등 약 500개 이상의 기업 설립에 참여하였으며 우리나라 최초의 철도인 경인선, 경부철도주식회사의 설립에도 관여하였습니다.

경성전기(現 한국전력)의 사장을 역임하기도 하였으며, 대한제국 시절 재정 고문이었던 메가타가 진행한 화폐 정리 사업 당시 제일은행(일본 제일은행)에서 발행한 지폐(1902년)에도 시부사와 에이이치의 초상이 그려져 있습니다.

대한제국 시기에 일본 제일은행에서 발행한 지폐

다른 메이지 재벌들과 달리 기업의 공공성을 강조하여 평생 '공익 도모'라는 이념을 관철(도덕경제합일설)하였으며 사회공헌활동과 교육에도 헌신하여 일본 근대 성장에 크게 기여하였다는 평을 받고 있습니다.

1926년과 1927년에는 노벨 평화상 후보로도 지명되었습니다.

 

5천엔권_쓰다 우메코

현 5천엔권인물인 히구치 이치요에 이어 이번 5천엔 신권의 지폐 인물도 여성이 선정되었습니다.

쓰다 우메코(津田梅子, 1864~1929)는 일본 여성 교육의 선구자로 쓰다주쿠대학의 설립자입니다.

여성 교육이 거의 없던 시절인 1871년 개척사가 모집한 최초의 여성 유학생 중 한명으로 선발되어 7세에 미국 유학길에 올랐으며 미국에서 초중고 교육을 이수한 후 1882년 일본으로 귀국하여 교육에 헌신하였습니다.

이후 1888년 다시 미국 유학길에 올라 올리 브란모어 칼리지에서 생물학을 전공하였으며, 일본 여성 최초로 서양 학술지에 논문을 발표하였습니다.

쓰다 우메코가 설립한 쓰다 대학은 1900년에 창립되어 도쿄에 소재하고 있으며 여대 중 가장 들어가기 어려운 명문 사립 여대로 불리며 영문학 및 국제 정치에 기여한 많은 졸업생들을 배출한 대학교로 인정받고 있습니다.

쓰다 대학 고다이라 캠퍼스

 

1천엔권_기타사토 시바사부로

1천엔권의 새로운 인물은 기타사토 시바사부로(北里 柴三郎, 1853~1931)입니다.

일본의 의사, 의학자이며 일본 세균학의 아버지로 알려져 있습니다.

근데 일본의학의 주요 인물이며 현 도쿄대 의학부의 전신인 도쿄의학교 출신으로 독일 유학을 통해 당시 세균학의 권위자 로베르트 코흐에게 사사하였습니다.

1901년에는 노벨 생리학상 후보에 올랐습니다.

1894년 홍콩에서 발생한 흑사병의 병원체인 페스트균을 알렉상드르 예르생(프랑스의 세균학자, 페스트균의 공동발견자)과 거의 동시에 발견한 것으로 유명하며, 파상풍의 치료법을 찾아내어 감염병 의학의 발전에 기여하였습니다.

귀국 후 후쿠자와 유키치(현 1만원권 지폐 인물)의 도움으로 전염병 연구소를 설립(기타사토 연구소, 일본 최초의 민간 의료 연구 시설)하였으며, 현 1천엔권의 지폐 인물인 일본의 세계적인 세균학자 노구치 히데요 박사 또한 기타사토 시바사부로 박사의 연구소 출신입니다.

기타사토 연구소는 현 기타사토 대학으로 발전하였으며 명문 사립의대로 2015년 노벨생리학상을 수상한 오무라 사토시가 재직한 것으로 유명한 대학교입니다.

댓글